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2209)
이전 거리 두기 2.5 단계와 새로운 거리 두기 비교 현재 거리 두기에서는 2.5단계부터 스포츠 관람이 무관중으로 전환됩니다. 새로운(2021년 7월 12일부터 시작하는) 거리 두기 4단계와 같은 수준이지요. 그래서 이전 거리 두기 2.5단계와 새로운 거리 두기 4단계를 비교해보았습니다. 이전 거리 두기 2.5단계 새로운 거리 두기 4단계 스포츠 관람 무관중 무관중 등교 1/3 원격수업 전환 종교활동 비대면 비대면 노래연습장 집합금지 시설면적 8㎡당 1명 22시 이후 운영 제한 실내 스탠딩 공연장 집합금지 스탠딩은 금지 동행자 외 좌석 한 칸 띄우기 공연 시 회당 최대 관객수 5,000명 이내로 제한 실내 체육 시설 집합금지 시설면적 8㎡당 1명 (체육도장, GX류는 6㎡당 1명) 고강도, 유산소 운동 제한 22시 이후 운영 제한 워터파크 21시 이후 운영..
새로운 거리두기 4단계에서 스포츠 관람은 왜 무관중일까? 다음 주(7월 12일)부터 시행되는 새로운 거리두기 4단계에서 스포츠 관람은 무관중입니다. 단계별 상세 항목은 아래와 같습니다. 단계 스포츠 관람 1단계 사전예약제 운영을 권고하며, 관람석 내 음식물 섭취 금지 및 지정장소 섭취 허용, 함성ㆍ응원 금지 - (실내) 경기장 수용인원의 50% * 예방접종 완료자 제외 - (실외) 수용인원의 70% * 1차 이상 접종자 제외 2단계 사전예약제 운영을 권고하며, 관람석 내 음식물 섭취 금지 및 지정장소 섭취 허용, 함성ㆍ응원 금지 - (실내) 경기장 수용인원의 30% * 예방접종 완료자 제외 - (실외) 수용인원의 50% * 1차 이상 접종자 제외 3단계 사전예약제 운영을 권고하며, 관람석 내 음식물 섭취 금지 및 지정장소 섭취 허용, 함성ㆍ응원 금지 - (실내..
목적과 목표 갑자기 objective와 goal의 차이가 궁금해서 자료를 찾아보다가 흥미로운 글을 찾았습니다. 먼데이닷컴이라는 협업 솔루션 블로그인데요. 보통 글로벌 업체는 본사 블로그를 그대로 해석하거나 자체 콘텐츠를 만드는데 여기는 본사 블로그 콘텐츠를 한국 사정에 맞게 수정해서 콘텐츠를 만들고 있더군요. 일단 원문은 "Goal vs. objective: what’s the difference?"라는 글입니다. https://monday.com/blog/project-management/goal-vs-objective/ Goal vs. objective — are they the same? | monday.com Blog Learn the difference between a goal vs. an objectiv..
착오송금 반환지원 서비스 수수료는? 7월 6일부터 착오송금지원법 시행에 따라 예금보험공사에서 "착오송금반환지원정보시스템"을 오픈했습니다. 이름이 뭔가 복잡해 보이는데, 그냥 내가 실수로 다른 사람에게 송금한 경우 상대방을 찾아서 돈을 받아주는 것을 예금보호공사에서 대행해주는 겁니다. 이전에도 은행을 통해 상대방을 확인하고 양해를 구해 잘못 송금한 돈을 받을 수 있었으나 생각보다 많은 경우 상대방을 확인하기 어렵거나 상대방이 순순하게 돈을 보내주지 않는다고 합니다. 하여간 그래서 이걸 대행해주는 서비스입니다. 나는 신청하고 돈만 받으면 되고 나머지는 예금보호공사에서 알아서 합니다. 하지만 이런 서비스가 완전 무료는 아닙니다. (5)번 항목에서 보듯이 "비용 차감"이 있습니다. https://kmrs.kdic.or.kr/ko/index.do ..
네이버 폼, 구글 설문지 어떤 걸 선택해야 하나요? 네이버, 구글 모두 설문 기능을 지원합니다. 네이버는 [네이버 오피스 > 폼]에서 구글은 [드라이브 > 구글 설문지]에서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응답 역시 [네이버 오피스 > 셀] 또는 [드라이브 > 구글 스프레드 시트]로 변환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는 주소 입력을 지원합니다. 우편 번호 검색 후 정확한 주소를 입력받기 원한다면 네이버 폼을 추천합니다. 구글은 퀴즈 유형을 지원합니다. 항목마다 점수를 부여하고 채점이 필요한 경우 구글 설문지가 좀 더 편하겠네요. 아마도 구글은 클래스룸과 연동해서 사용하는 부분 때문에 이런 기능이 추가된 듯합니다. 간단하게 개별 기능을 정리해보았습니다. 그리고 네이버와 구글에서 독특하게 제공하는 기능은 표 아래에 따로 설명해놓았습니다. 네이버 구글 필수항목 O O 그룹 / ..
API The Docs 2020 - 개발자 포털 사이트 개발 시 페르소나 활용하기 Louis Debatte-Monroy는 TOMTOM 개발자 제품 마케팅 책임자입니다. TOMTOM은 지도 관련 솔루션을 개발하는 기업입니다. 2004년 1세대 내비게이션 장치를 만들었다고 하네요. 지금도 꽤 많은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는 듯합니다. 지도, 길안내 관련 SDK, API를 제공하고 있고 개발자 포털 사이트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번 발표는 개발자 포털 사이트(https://developer.tomtom.com/)를 개발하면서 페르소나를 활용한 사례를 발표하고 있습니다. https://youtu.be/BJSa5UyZB9k 디테일하게 개발자 포털 내에서 API 문서를 페르소나 또는 독자에 대한 정의를 통해 세분화해서 만든 그런 이야기는 아니고 해커, 엔지니어, 스타트업 CEO, PM 4가지 유형에..
API The Docs 2020 - API 코드를 테스트하기 Milecia McGregor는 conducto의 개발자 애드보케이트입니다. conducto는 데이터 과학 파이프라인을 만들기 위한 플랫폼 기업입니다(정확히 뭘 하는 회사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ㅠㅠ https://www.conducto.com/ 를 참고하세요). API 문서를 제공하는 경우 실제 동작하는 코드를 문서 내에 삽입하게 되고 개발자는 그 코드를 가져다가 확인하고 사용합니다. 하지만 코드가 동작하지 않는다면 전체 문서와 제품에 대한 신뢰를 잃어버릴 수 있죠. 그래서 코드를 테스트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https://youtu.be/E9zod8-I-fs 문서 작성 시 개츠비를 사용하는데 개츠비 플러그인 중에서 별도 코드 파일을 마크다운 문서에서 가져와서 사용할 수 있는 플러그인이 있다고 하..
웹팩 한국어 문서는 누가 번역했을까? 오픈소스 프로젝트 중에 한국어로 번역된 문서를 제공하는 프로젝트를 간혹 만날 수 있습니다. 좀 규모가 있는 프로젝트는 국내 사용자 그룹 등이 주축이 되어 번역 프로젝트 팀을 구성하고 번역을 진행합니다. 쿠버네티스 한글화 프로젝트 같은 경우에도 별도 가이드가 잘 만들어져 있고 꽤 많은 인원이 번역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https://kubernetes.io/ko/docs/contribute/localization_ko/ 쿠버네티스 문서 한글화 가이드 쿠버네티스 문서 한글화를 위한 가이드 팀 마일스톤 관리 쿠버네티스 문서 한글화팀은 커뮤니티의 현지화 가이드에 따라 한글화를 위한 팀 마일스톤과 개발 브랜치를 관리한다. 본 섹션은 한글 kubernetes.io 오픈소스 문서화는 테크니컬 라이터에게도 권장하는 작..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