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2224)
라인 개발자 행사 2021 리뷰 - LINE의 개발자용 문서를 지탱하고 있는 테크니컬 라이팅 팀 오랜만에 공식 개발자 컨퍼런스에서 테크니컬 라이팅을 다루는 세션입니다. 라인의 경우에는 테크니컬 라이팅 팀에서 매월 밋업 행사를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등 여러 형태로 활동하고 있는데요. 그러한 노력 덕분에 독립적인 세션을 유치(?)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그냥 일만 하면 아무도 알아주지 않는다는 ^^ 세션의 내용은 이전 밋업과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테크니컬 라이터라는 직군 자체가 생소할 수 있는 분들이 많아서 기본적인 내용으로 진행하고 엔지니어도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문서 퍼블리싱 플랫폼에 대한 설명도 포함하고 있습니다. 당연히 영어, 한국어는 자막이라 생각했는데 동시통역이었나 봅니다(라이브가 아니라 사전 녹화였을텐데 왜 동시통역을 ㅠㅠ). 동시통역이 들어가니 뭔가 행사장 분위기가 살짝 나긴 합니다..
WTD 프라하 2021 - 문서에 대한 피드백 받기 Kevin Hwang은 Splunk에서 테크니컬 라이터로 일하고 있습니다. Splunk는 "The Product is Docs"라는 책을 2020년 펴내기도 한 곳입니다. https://www.splunk.com/en_us/blog/splunklife/the-product-is-docs.html The Product is Docs The Splunk doc team has written a book about how they do what they do www.splunk.com 제품에 대한 피드백은 기술지원이나 고객지원팀을 통해 들어오지만 문서에 대한 직접적인 피드백을 받기는 쉽지 않습니다. 온라인 문서라면 댓글이나 좋아요 같은 기능을 통해 피드백을 받을 수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일부러 문서에 ..
"반듯이 세우다"는 정말 틀린 표현일까? 지난번 "지평선" 이야기를 꽤 많이 좋아해(?) 주셔서 이번에 올라온 이슈 역시 한번 정리해보았습니다. 일단 "반듯이"와 "반드시"는 많은 분들이 헷갈리는 표현입니다. 이와 관련된 글들도 많이 찾아볼 수 있구요. '반듯이'는 '반듯하다'에서 파생된 부사로 생각이나 행동이 비뚤어지지 않고 바르다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비슷한 말로는 '똑바로'가 있지요. 한편, '반드시'는 어떤 일이나 문제가 알맞게 되어야 하는 상황에서 쓰는 말로, '틀림없이', '꼭'이라는 의미로 사용합니다. https://blog.naver.com/hanurimom/222079159195 그럼 논란이 된 방명록을 살펴보겠습니다. "반듯이 세우겠습니다"라는 표현인데, 해당 문장만 보면 "반듯이"나 "반드시" 모두 의미가 통하는 문장입니..
WTD 프라하 2021 - 멀리서 함께 일하기 Anna Korinna Németh Szabó는 퀘스트 소프트웨어에서 테크니컬 라이터 & 어드바이저로 일하고 있다고 합니다. 실제 링크드인에서도 그렇게 소개하고 있구요. 퀘스트 소프트웨어라고 해서 게임 회사인가 싶었는데 그건 아니고 국내에는 Toad라는 데이터베이스 관리 도구로 잘 알려져 있는 회사입니다. 예전에는 대부분 Toad를 사용했는데 요즘에는 좀 더 경량화된 도구도 있고 온라인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도구도 있어서~ 하여간 왜 게임 회사라고 오해했냐면 자기 소개에서 테크니컬 커뮤니케이션 길드 같은 표현을 써서 그랬습니다. "technical communications guild"로 구글에서 검색해보면 이 분 이름만 나오는 걸 보면 그냥 혼자 쓰는 표현인 듯하네요. 30분 정도가 발표이고 나머지 1..
WTD 프라하 2021 - 지식을 시스템으로 만드는 건 쉽지 않다 Victor Sluiter는 Saxion University의 Research Engineer입니다. WTD와는 좀 거리가 먼 것 아닌가 싶기도 하지만 지식 정보를 구축한다는 면에서는 연결되는 부분이 많겠죠. 다른 대학 연구소처럼 기업과 협업을 진행합니다. 로고도 대학보다는 기업 로고처럼 보입니다. 짧은 발표인데 앞부분 꽤 많은 시간을 연구소 소개 등등에 사용하고 이제 어떤 일을 했는지 이야기가 나옵니다. 분산된 정보를 직관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합니다. 이건 아마도 기업에서도 마찬가지일 겁니다. 담당자가 바뀌면 다른 도구를 시도해보고 정보가 쌓이다가 담당자가 바뀌면 또 도구가 바뀝니다. 그렇게 몇 차례 지나다 보면 아래와 같이 여러 채널에 정보가 분산되어 있죠. 이런 상황의 문제점은 아무도 ..
HTML Help Workshop 명령행 도구에서 실행하기 HTML Help Workshop은 CHM 파일을 만들기 위한 도구입니다. 이미 서비스는 종료되었고 다른 대안도 많지만 그냥 불편함이 없어서 계속 사용하고 있습니다. 꽤 오랫동안 HTML Help Workshop을 직접 실행해서 프로젝트 컴파일 작업을 진행했는데, 다른 방법이 없을까 찾아보다가 hhc.exe를 직접 실행할 수 있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사용법도 무척 간단합니다. C:\Program Files (x86)\HTML Help Workshop>hhc -h Usage: hhc where = an HTML Help project file Example: hhc myfile.hhp 다른 옵션 따위 없고 프로젝트 파일(hhp)만 지정하고 실행하면 끝이네요. 실행 결과는 실행이 끝나면 HTML He..
구글 크롬캐스트 리모컨 먹통 네이버에서 해결한 사연 보통 기술적인 이슈가 생기면 구글 검색을 사용합니다. 네이버보다는 좀 더 넓은 범위를 검색하고 비교적 정확한 결과를 알려주기 때문이죠. 하지만 최근에는 모바일 검색 시에는 영상(유튜브) 결과를 먼저 알려주는데 영상을 보면서 원하는 해결책을 찾아야 하는 것이 불편합니다. 그리고 어제는 텍스트 콘텐츠 결과에서도 원하는 결과를 찾지 못했습니다. 혹시나 하고 네이버에서 찾아보니 바로 해결책이 나오더군요. 뭐 물론 경우에 따라 다른 것이겠지만, 독특한 결과라 기록을 남겨봅니다. "크롬캐스트 리모컨 먹통"이라는 텍스트로 검색했습니다. "크롬캐스트 리모"까지 입력했을 때 자동 완성된 키워드입니다. 꽤 많이 이런 문제를 겪고 있다는 거죠. 구글은 이렇게 원하는 결과인 것 같다면 스니펫 형태로 결과를 보여줍니다. 네이버..
파이팅은 콩글리시인가? "한국어가 된 ‘파이팅’"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고 살짝 오해를 한 것이 표준국어대사전에는 '파이팅'이 등재되어 있지 않은 줄 알았습니다. 찾아보니 등재가 되어 있네요. https://www.joongang.co.kr/article/25019751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