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자료를 찾아보면 이런 이미지를 찾을 수 있습니다.

일주일에 얼마나 많은 시간 책을 읽는지에 대한 통계입니다.

출처를 보면 "world culture score index"라는 이름이 나옵니다.

정확한 이름은 "NOP World Culture Score Index"입니다. NOP라는 리서치 기관에서 조사한 자료를 기반으로 여러 인포그래픽이 만들어졌습니다.

비슷한 자료로 텍스트 기반 자료를 찾아볼 수 있는데 이건 2005년 자료입니다.

TV, 라디오, 독서, 인터넷(컴퓨터)을 따로 조사했는데, 2005년 자료이니 지금은 그 비중이 많이 달라졌을 겁니다. 위의 인포그래픽도 수치를 보면 2005년 전후가 아닐까 싶습니다.

하지만 NOP는 2005년에 GfK에 인수됩니다. 그래서 최근 자료는 찾아볼 수가 없죠.

GfK에서는 2017년 유사한 조사 결과를 발표합니다.

주당 독서량을 조사한 것이 아니라 얼마나 자주 책을 읽는지에 대한 조사라 이전 결과와 비교는 애매합니다.

https://www.gfk.com/press/majority-of-internet-users-read-books-either-daily-or-at-least-once-a-week

 

Majority of internet users read books either daily or at least once a week

Nearly 60 percent of the online population across 17 countries read books either daily or at least once a week. China has highest percentage of “every day” book readers. Netherlands and South Korea tie for the highest percentage who say they never read

www.gfk.com

뭐 딱히 통계에 정답은 있는 것이 아닙니다.

다만 꽤 오래된 NOP 자료가 최신 데이터처럼 돌아다니길래 궁금해서 내용을 찾아보았습니다.

 

참고로 한국인 독서 실태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매년 진행합니다.

가장 최근 조사는 2019년 국민독서실태조사입니다(2년에 한 번씩 진행하는 듯합니다)

https://www.mcst.go.kr/kor/s_policy/dept/deptView.jsp?pDataCD=0406000000&pSeq=1776 

 

분야별 정책 - 콘텐츠·저작권·미디어 - 2019년 국민독서실태조사 | 문화체육관광부

2019년 국민독서실태조사 게시일 2020. 3. 11. 조회수 11152 담당부서 출판인쇄독서진흥과(044-203-3240) 담당자 고정주 붙임파일 PDF 내려받기 e-book 보기 ㅇ 조사 대상 : (성인) 전국 19세 이상 남녀, (학생)

www.mcst.go.kr

종이책 독서량을 보면 2005년에 비해 많이 떨어졌습니다.

위의 데이터가 맞지 않다는 근거가 아닐까 싶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