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머리 사용법 - 6점
정철 지음, 염예슬 그림/허밍버드

카피라이터 정철의 책은 꽤 유명세를 타고 있음에도 일부러 찾지는 않았습니다. 제목 자체가 과도하게 불편하게 느껴져서 그럴지도 모르겠네요. 연휴 기간동안 가볍게 읽을 책을 찾다가 집어든 책입니다.


너무 많은 기대감을 가진 탓인지 기대에는 미치지 못했습니다. 가끔 흥미로운 카피가 등장하기도 하지만 어디선가 읽은 듯한 이야기인것 같기도 하고... 사실 이 책은 2009년 출판된 책의 개정판이라서 그 책에서 누군가 인용을 하고 그것이 퍼진 것일지도 모릅니다. 아마 2009년에 이 책을 읽었다면 신선하다 느꼈을지도 모르겠는데 지금은 아니네요.


그래도 몇 가지 인상적인 이야기는 남겨봅니다. 작가의 최근작을 다시 읽어봐야겠네요.


말이 많은 사람의 장점은 아는 것이 많다는 것을 세상에 알릴 수 있다는 것입니다. 말이 많은 사람의 단점은 아는 것은 많은데 정확히 아는 것은 별로 없다는 것을 세상에 들키고 만다는 것입니다. 


사람들이 왜 그토록 책을 읽으라고 하는지 아십니까? 책 속에 엄청난 지혜가 들어 있어서가 아닙니다. 책을 읽는 동안에는 말을 내보낼 수 없기 때문입니다. 


당신은 지금 말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책 자체가 텍스트보다는 일러스트와 함께 읽어야 그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당신은 마침표를 찍고 떠났습니다.


나는 당신의 마침표 아래에 되돌리고 싶은 마음을 하나 더 찍습니다.



빈틈없는 계획이 섰니?

그럼 가지 마.

여행은 틈을 만나러 가는 거야.


신고
Posted by 열이아빠

트랙백 주소 http://koko8829.tistory.com/trackback/1712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3 4 5 ... 1695 이전버튼

Yesterday432
Today159
Total1,837,788

티스토리 툴바